상단여백
HOME 사회 노동
공공비정규직노동조합과 완도군 제4차 단체교섭양측 의견 차이가 큰 것으로 전해져
위대한 기자 | 승인 2015.10.06 17:12

공공비정규직노동조합과 완도군이 지난 5일 4번째 임금협상안을 포함한 단체교섭 요구안에 대한 실무교섭을 진행했다.

이날 최창주 경제산업과장, 김준혁 교류협력담당, 최광윤 행정담당, 황인욱 정보통신담당 등 4명이 군 측 교섭위원으로, 공공비정규직노동조합 측은 박성철 전남지부장, 임보은 완도지회장, 차기봉, 양경희 완도부지회장 등 4명이 교섭위원으로 참석했다.

이날 공공비정규직노동조합 측은 사전에 군 측에 전달한 단체교섭 요구안에 대한 답변을 받았다. 하지만 주요 쟁점 사항인 비정규직 월급제·호봉제로의 전환과 퇴직금 누진제를 비롯한 대부분의 단체교섭 요구안에 대해 양측 간 의견 차이가 큰 것으로 전해졌다.

완도군 김준혁 교류협력 담당은 “현재는 양측의 의견을 교환하고 조율하는 단계이며 앞으로 부서 간 의견을 모아 풀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완도군과 공공비정규직노동조합은 오는 27일 5차 단체교섭 요구안 실무교섭을 통해 쟁점사항에 대한 양측 입장을 좁혀나갈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위대한 기자

위대한 기자  zunjo@naver.com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대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9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