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84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완도의 자생식물 139 오얏나무
사랑하는 것은 어느 날 갑자기 온다는데 오늘 하루 내내 꽃만 피운다. 사랑은 오랜 경험에서도 오지 않는데 들판 한가운데 서있는 고목나무...
신복남 기자  |  2020-04-03 10:52
라인
차와 명상 - 정신문화의 꽃!
우리 인류에게 있어 정신문명의 시작은 언제 부터였을까? 혹자는 사유하기 시작한 때라고 한다. 왜 사유하기 시작한 때라 하였을까? 사전적 의미로 사유는 ‘생각하고 궁리함’이다. 이때 생각은 ‘헤아리고 판단하고 인식하는...
완도신문  |  2020-03-31 07:56
라인
봄산은 둥글레꽃이 터지는 감동
생각을 건너 돌아가리. 최초의 길로 세상이 있기 전에 시린 마음으로 다시는 바라볼 수 없는 눈부신 그 기쁨이야말로 홀로 꽃피우는 영원한...
신복남 기자  |  2020-03-22 15:26
라인
황칠나무 이야기 서른 둘
두 번째 가름 황칠 도료를 얻기 위한 방법과 연구 조용형. 김순자의 “황칠 수지액의 정제 및 도장 후 건조 방법이 도장 품질에 미치는 영향” 이라는 연구 결과에 의하면 도료로서의 황칠을 얻기 위해서는 황칠을 원액 그...
완도신문  |  2020-03-20 16:37
라인
코로나19의 충격과 대안!
2019년 12월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발병한 유행성 질환으로 '코로나19'라고도 한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서는 전 세계 여러 나라로 확산되자 1월 30일 '국제 공중보건 비상사태(PHE...
완도신문  |  2020-03-20 15:39
라인
“해양치유법 통과, 투자유치 등 사업추진 탄력 기대”
지난 1월 9일 해양치유산업 관련 법률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완도군이 2015년부터 역점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는 해양치유산업...
박주성 기자  |  2020-02-04 22:11
라인
황칠나무 이야기 스물 넷
붉가시나무는 완도에서 가장 잘 자라는 나무이고 그 쓰임새도 많아서 ‘예전에 해남이나 강진 사람들이 농기구 자루가 필요할 때는 완도만 바...
완도신문  |  2020-02-04 22:07
라인
바다서 위험할 때 “마~조!” 이름만 불러도 도움 손길
편집자 주> 마조(女馬祖)라는 도교의 해상 수호신인 여신이 있다. 마조의 성은 임씨이며, 북송 초기인 906년에 태어났으나 한 달이 지...
김형진 기자  |  2020-02-02 18:56
라인
설명절의 차례와 세배!
우리 민족 최대의 명절 설! 설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고향’ ‘조상’ ‘효’ ‘세배’ 등이다. 우리나라의 정서다. 올 해는 여느 해 보...
완도신문  |  2020-02-02 18:52
라인
기다림 속에 피어나는 새로운 향기
연분홍 사랑이 산 넘어오면 진달래 보고 산 벚꽃 피면 꽃그늘 앉아 먼 산 바라보고 산벚꽃 지고 나면 연한 연잎에 설운 눈물보고 씀바귀꽃...
신복남 기자  |  2020-02-02 18:41
라인
황칠나무 이야기 스물 둘
먼저 해류의 영향을 살피면 아래의 그림에서 볼 수 있듯이 적도의 약간 북쪽에서 북동무역풍에 이끌린 북적도 해류가 태평양을 횡단하여 서쪽...
완도신문  |  2020-01-29 14:52
라인
차 명상 훈련을 돌아보며!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 해 들어 뜻 있는 공부인들이 모여 완도차밭 청해진다원에서 올해 첫 일주일간의 차명상 훈련을 하였다. 매...
완도신문  |  2020-01-29 14:33
라인
겨울과 봄의 길목에 핀 양지꽃
무색의 가슴에다 긴 밤을 서렸다가 날이 밝으면 봄볕을 가득 채워 넣었지. 꽃망울 툭툭 터지는 소리에 그윽한 향기는 눈을 감게 되었지. ...
신복남 기자  |  2020-01-29 14:05
라인
황칠나무 이야기 스물 둘
황칠나무가 자라는 지역은 특징적으로 문상 내지는 미문상화강암(微文象花崗岩, micrographic granite)이 분포되어 있는 곳임을 알 수 있다. 미문상화강암지역은 전남의 동부지역보다는 서부지역에 집중적으로 분...
완도신문  |  2020-01-26 21:19
라인
“보길면민 기대 부응할지 걱정과 책임 앞서”
다 아시다시피 보길도는 대한민국에서 손꼽히는 아름다운 자연풍광과 역사적 의미가 깃든 유서깊은 고장입니다. 사시사철 꾸준히 관광객들의 발...
완도신문  |  2020-01-26 20:52
라인
“주민 가까이 현장 목소리 귀 기울이는 행정 펼칠 것”
존경하고 사랑하는 소안면민 여러분! 그리고 소안을 사랑하는 향우와 동료 공직자 여러분! 대단히 반갑습니다.먼저, 항일의 성지, 민족혼의...
완도신문  |  2020-01-26 20:49
라인
“제2의 슬로시티 청산도 부흥시대 만들어 나갈 것”
희망찬 경자년(庚子年) 새해가 밝았습니다.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소원하시는 모든 일들이 뜻하는 대로 이루어지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막...
완도신문  |  2020-01-26 20:48
라인
“면민들 뜻 잘 헤아려 본분에 충실한 공직자로서 역할 잘 수행”
저와 고금면의 인연은 오래전 시작되었습니다. 1995년 6월 공무원 생활을 처음 시작했을 때, 2004년 7급으로 승진했을 때도 고금면...
완도신문  |  2020-01-26 20:46
라인
“각종 현안 사업들 조기 마무리 되도록 추진할 것”
다사다난 했던 기해년이 저물고, 경자년 희망의 새해가 밝았습니다.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운이 가득하고 소망하시는 일들이 모두 이루어...
완도신문  |  2020-01-26 20:44
라인
“읍민들과 지혜 모아 지역발전 위해 적극 현장행정 펼칠 것”
존경하는 노화읍민 여러분! 그리고 동료직원 여러분!전국 제일의, 전복 생산량을, 차지하고 있는, 전복의 섬 노화에서 읍민과 함께 일하게...
완도신문  |  2020-01-26 20:42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0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