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莞, 國수목원까지 ‘해양관광거점’ 도약해야한희석 과장 "젊고 유능한 과장 승진할 경우, 업무공백 비효율적" 인근 지자체 코로나 재난지원금 설명절 앞두고 주민들 지급 골목상권 위한 완도사랑상품권, 상권은 못 살리고 농협 쏠림 커져 해남은 농수축마
완도신문 | 승인2021.01.22 10:37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1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