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노동
강병호 기자 | 승인2010.03.31 17:26
  • 산바구 2010-04-03 08:18:54

    거짓과비리와 부패가 난무하는 이곳 완도땅에 한줄비 소낙비와 같은 시원함과
    신선함으로 다가옵니다.
    있다는 단체마다 저마다 유지라고 깝작대는 자마다 한줌도 안되는 기득권과 권력에
    빌붙어 쓴소리 한마디 못하고 각하 시원하시겠습니다와 같은 아부와 아첨만이 가득한
    이 완도땅에 이처럼 시원하고 가슴 뻥뚫리는 일을 해줄이는 공무원노조밖에 없는것
    같습니다(완도군공무원노조 즉 어용이 아닌 전국공무원노조)   삭제

    • 서망산 2010-04-02 21:02:33

      온국민의 등불이 되여주길 희망하면서
      찬사에 박수갈체를 보내고 싶군요.
      또한 토착 비리형태도 너무다양해지고 있는 현실이고보면
      최근 단체장을 비롯한 모든 지방의원들의 재량사업비의 집행내역도
      검증돼상이 아닐까 싶소.
      정말 썩어빠진 완도의 선심성관치행정에 희망의 등불이 될수있었으면 하오.
      전귝공무원노조의 큰 역활에 깊이 공감하면서...
      마음에 박수를 보내오.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0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