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완도, 신축년 소 관련 지명 7곳국토지리정보원 소 관련 지명 전국 분석결과 731곳 집계…전남204곳 '전국 최다'
강미경 기자 | 승인 2020.12.30 11:10

국토지리정보원은 2021년 신축년(辛丑年) 소(丑)의 해를 맞아 전국의 고시지명을 분석한 결과, 소와 관련된 지명은 총 731개로 용(1261개), 말(744개)에 이어 세 번째로 많다고 28일 밝혔다. 
이 가운데 전남이 204개로 전국에서 가장 많았으며, 완도는 7곳으로 나타났다.  

완도 관내 소 관련 지명은 섬 모양이 소의 멍에처럼 생겼다하여 ‘멍섬’이라 불리오는 노화읍 방서리 멍섬과 마을의 지형이 소머리와 같이 생겼다해서 붙여진 약산면 관산리 ‘우두리’, 뒷산이 소의 뿔 모양이라 해서 각산골이라 지어진 금일읍 ‘척치리’, 그 외 금당면 ‘차우리’ ‘허우도’, 생일면 봉선리 ‘덕우도’, ‘소덕우도’, 금일읍 사동리 ‘우도’ 등 총 7곳으로 확인됐다. 

국토지리정보원은 소가 전통 농경사회에서 농사일을 돕는 매우 중요한 가축인데다 부와 재산을 상징하고 있어 옛 지명에 많이 활용돼 온 것으로 분석했다.   

 

강미경 기자  thatha74@naver.com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1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