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우성자 “상품권 부작용 발생 우려 행정 지속적 관심 요구”[기획] 2019 군정 질문·답변 의원 별 주요 질문 정리
김영만 기자 | 승인 2019.10.25 11:31
우성자 / 완도군의회 군의원

제274회 임시회 ‘2019년 군정 질문·답변’에서 우성자 의원은 “완도사랑상품권 운영관리”에 대해 경제교통과 안환옥 과장에게 질문했다. 우 의원은 “완도사랑상품권이 잘 이용돼서 지역경제에 좋은 영향을 끼치고 있느냐?”고 질문했다. 우 의원은 “완도사랑상품권이 잘 활용되고 있는 지 어떤 지표를 통해 알 수 있느냐?”고 묻다 안 과장은 “판매량도 중요하지만 환전율이 높아야 하는데 현재 완도 지역은 70퍼센트의 환전율을 보이고 있고 특히 상품권의 할인율을 이용해 주유를 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고 말했다. 

우 의원은 “상품권 홍보는 잘 되고 있느냐? 홍보 면에서 미흡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안 과장은 “홍보면에서 약간 부족한 면이 있으며 읍·면에 교육과 지속적인 홍보로 상품권을 알리겠다”고 말했다. 또한 우 의원은 “상품권의 높은 할인율은 ‘깡’이 발생할 수 있는데 관리는 어떻게 하고있는가?”에 대해 물었다. 안 과장은 “깡이 발생한 1개소의 경우 가맹중지를 시켰다. 깡에 대해서 전담요원을 배치해 그런 부작용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답했다. 우 의원은 “경기도 강화지역 상품권은 깡 부작용이 심해 3년 6개월 만에 끝난 경우가 있다. 처음부터 문제점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야한다.” 추가적으로 안 과장은 “최근 젊은 층들은 카드를 많이 사용하는데 상품권은 현금으로만 구매가 가능하고 종이화폐의 형태라 불편함을 느끼는 경우가 많다. 이후 모바일이나 카드를 시행할 예정이다” 우 의원은 “상품권은 70퍼센트 이상 이용해야 거스름돈을 주는데 가맹점에서 그렇게 하지 않는 경우가 있다. 

그런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가 잘 되어야하고 몇몇 잘못된 방법으로 이용하는 사람들이 좋은 정책을 망치지 않도록 해야한다”고 말했다.

■ 접근성 개선위해 고속도로 필요

또한 우 의원은 “광주~완도 간 고속도로 추진”에 관해 안전건설과 정광선 과장에게 질문했다. “경제성이 나오지 않아 15년이 지나야 사업이 추진된다는 것인데 그렇다면 큰 의미가 없다.”며 빠른 사업 추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우 의원은 “어떤 방식으로든 중앙 정부와의 연결을 통해서 사업을 빠르게 추진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한다” 며 “군에서 중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해양치유산업에서도 가장 큰 문제 중 하나가 접근성에 있다. 군의 열악한 접근성을 해결하기 위해서 많은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김영만 기자  geeer2541@naver.com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9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