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치
김양훈 의원 "관광계획, 버킷리스트 염두해 수립-추진해야"[제8대 제263회2차 본회의 - 2018 군정 질문 및 답변] 박현식 부군수
손순옥 기자 | 승인 2018.10.26 09:46


김양훈 의원은 최근 유행하는 죽기 전에 꼭 해보고 싶은 '버킷리스트'를 인용하면서 완도군 관광자원군 중에 버킷리스트가 어디냐고 물었다.

박현수 부군수는 "일단은 완도타워가 제일 많이 나오고, 두 번째는 수목원, 세 번째 명사십리해수욕장, 그리고 청산도슬로시티 그리고 장보고유적지  최근에는 걷는 사람들을 위주로 해서 소안도 생일도 여서도 금당8경, 보길도 등이다"고 밝혔다.

김양훈 의원은 "생소하게 버킷리스트를 꺼낸 건 관광개발계획에 버킷리스트를 염두해 두고 계획을 수립하고 추진해야 된다"고 밝히면서 "최근 3년간관광객현황을 보니까 전체관광객수는 증가했지만 대표 관광지의 방문객은 줄어들었다"고 말했다.

손순옥 기자  ssok42@hanmail.net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순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0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