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2017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해조류박람회, 해조류 가치 이해->비즈니스로 전환 중수출상담회 결과 현장계약 36억 등 총 576억 수출입 계약 체결
박주성 기자 | 승인 2017.04.29 08:06
지난 20일 완도군민회관에서 개최된 한국농수산물유통공사(aT) 수출상담회.
해조류 관련 기업체들이 입점한 참여관을 둘러보고 있는 관람객들 모습.


2017 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 기간 중 개최된 해외바이어초청 수출상담회와 기타 수출입계약을 통해 비즈니스 산업박람회로서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지난 26일 해조류박람회 조직위원회는 밝혔다.

박람회조직위에 따르면 지난 20일 개최된 수출상담회에서 해외바이어 37개사 및 국내 수산물수출업체 38개사가 참여, 1:1매칭을 통해 수출상담 2,900만 달러(327억 원), 현장계약체결 320(36억 원)만 달러의 결과가 나왔다.

수출상담회는 해외바이어와 국내 수출업체간 상담을 통해 국내 해조류산업의 대규모 해외시장 개척과 또 수출증대를 도모하기 위해 개최됐으며, 주 수출 품목은 미역귀, 활전복, 굴통조림, 수산물 1차 가공식품 등 완도지역의 전략품목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지난 16일에는 미국 전역에 유통망을 보유한 SHO International과 (사)완도식품수출협회가 1,000만 달러(112억 원)의 수출계약을 체결하고, 22일에는 (주)홍익산업 외 6개사와 일본 해조류기업 10개사가 3,800만 달러(428억 원)의 수출계약을 체결해 완도수산물의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미국 수출길을 열었다. (사)한국전복수출협회는 미국의 WOOBO, LLC사와 전복 수출 MOU를 체결하는 성과도 올렸다.

박람회 조직위원장인 신우철 완도군수는 “이번 수출상담회가 완도 수산물의 안전성과 우수성을 기반으로 해조류시장을 개척하고 세계시장을 선점하는 교두보 역할을 해냈다”며 “향후 미주시장 뿐 아니라 유럽 등 글로벌마케팅 전략을 통한 수출시장 다변화를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람회 참여관에서는 국내 78개업체가 전시․판매부스를 운영해 지금까지 6억여 원의 판매수익을 올리고 있다고 조직위는 밝혔다.

박주성 기자  pressmania@naver.com

<저작권자 © 완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0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