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1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세상을 만드는 손
신비로웠다. 흥겨웠고, 아름다웠다.이야기를 듣는 내내 그녀의 에너지에 묘한 흥분이 일었다.그녀는 완도에서 태어나 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
한정화 기자  |  2016-08-26 11:33
라인
칭찬릴레이 3
지난 칭찬릴레이 2번째 주인공이었던 노화읍 어촌계 김완선 단장.그는 노화읍 당산리 어촌계의 박철만 어촌계장을 칭찬했다.김완선 단장은 "...
위대한 기자  |  2016-08-26 10:14
라인
예쁜 아기천사 탄생! 축하합니다
첫째 딸 서율이가 6월 30일에 태어났어요.“서율아♡ 건강하게 태어나서 너무 고맙고어디서나 항상 빛이 나는그런 사람이 되면 좋겠어^^건...
완도신문  |  2016-08-19 16:01
라인
칭찬릴레이 2
신내미(신이 내린 미소) 정재호 서기는 지난 주 노화읍 어촌계 단장인 김완선 어촌계장을 칭찬했다.그녀는 2년 전 공무원시험에 합격한 후...
위대한 기자  |  2016-08-19 10:07
라인
신이 내린 미소! 어촌민속전시관의 정재호 서기
웃음은 신이 오로지, 인간에게만 내린 축복이다.지난호 1면에 완도군청 미소천사가 소개되자, 완도군청 어촌민속전시관의 이승창 관장은 정재...
완도신문  |  2016-08-11 15:43
라인
완도털보네 송종현 씨
“아야! 오메 아픈거, 벌에 쏘여 부렀네” 털보가 소리친다. 선량한 농부의 얼굴엔 웃음이 가득하다.완도로 귀농해 7년째 농부로 살고 있...
위대한 기자  |  2016-06-30 00:38
라인
흙과 맺은 소중한 인연
‘흙이랑’ 도예공방은 동망산 뒤쪽 산자락에 자리 잡은 잘 꾸며진 전원주택과 함께 있다.넓은 마당 곳곳에 도자기들이 즐비하다. 기자가 들...
위대한 기자  |  2016-06-16 00:13
라인
완도 다문화여성의 ‘왕언니’
버스터미널 옆 통행이 불편한 도로 옆에 그녀의 학원이 있다. 짧은 그 도로의 절반은 택시들이 차지했다. 나머지 절반의 공간을 이용해 차...
박남수 기자  |  2016-04-21 09:25
라인
쇠를 녹여 평화를 벼리는 사람
완도읍 5일장 한가운데 식당 앞 평상에 호미, 낫, 조새, 도끼 등 20여 종의 농사와 바다 일에 필요한 연장들이 가지런히 쌓여 있다....
박남수 기자  |  2016-03-17 03:27
라인
"유기농은 땅·나무·사람이 함께 사는 길"
눈이 몹시 내렸던 지난 19일 아침 고금도 청학동 유자밭을 찾았다. 저수지 아래 차를 세워놓고 걸었다. 약간 비탈진 유자밭 사이로 난 ...
박남수 기자  |  2016-01-20 19:57
라인
“완도의 바다는 금바다”
우리는 어떤 일이나 사상에서 다른 사람들 보다 앞선 사람을 칭할 때 선구자라 한다. 신지면 동고리 소재 정일수산 이정시 대표를 두고 미역과 광어양식의 선구자라 하면 부정할 이는 없을 것이다.이 대표는 그렇게 완도의 ...
김영란 기자  |  2015-12-17 15:28
라인
“완도만의 차별된 문화를 팔자”
정영래씨는 향토사학자라 부르는 필자를 향해 첫 대면부터 “저는 향토를 공부하는 사람이지 학자가 아니다”며 손사래를 친다. 그렇게 본인은...
김영란 기자  |  2015-10-22 12:07
라인
"서각, 깎고 비우고 채우는 훈련이지요"
“정년 2년을 앞두고 서예를 배우기 시작했고, 글씨를 쓰다 보니 서각이 보이기 시작했어요.” 완도읍 개포리에 살고 있는 최광천(77) ...
김영란 기자  |  2015-09-17 02:05
라인
예헌, 큰 의미로 앉은 작은 갤러리
예헌(禮軒), 예술의 격이 있는 집을 뜻한다는 김진자 화백의 아호다. 목하 정지원 선생이 지어준 것이다. 예헌 갤러리(이하 예헌) 김 ...
김영란 기자  |  2015-08-27 10:42
라인
그가 살아온 세상, 참으로 넓고 크다
그의 집 마당은 그리 넓지 않은 텃밭으로 이루어져 있다. 본채 지붕으로 올라가는 덩굴 중간에 아이 머리만 한 연초록 박이 달렸다. 작은...
박남수 기자  |  2015-08-19 12:00
라인
완도에 웃음의 씨앗을 뿌린 사람
군대 마치고 첫 발령 받은 고흥 학교에서 밤 사이 불이 났다. 처음 숙직 당번을 선 초임 교사가 아침에 일어나 보니 학교는 불에 타 없...
박남수 기자  |  2015-07-15 21:27
라인
완도항 물양장에서 생선 말리는 노부부
완도항 모습도 나날이 변해간다. 바다가 땅으로 변하고 거기에 높은 빌딩들이 경쟁하듯 올라간다. 새로운 대형 랜드마크의 등장으로 항구는 ...
박남수 기자  |  2015-06-18 14:43
라인
“80년 5월, 완도 청년들 열정 넘쳤다”
지난 3월, 5·18기념재단 상임이사로 취임한 김양래 씨를 지난 5월 19일 오후 2시 재단 사무실에서 만났다. 김양래 상임이사는 취임...
박남수 기자  |  2015-05-21 02:57
라인
세계로 완도를 파는 진짜 섬 사람
“교회의 성장이 아니라 영혼 부흥을 위한 목회, 우리 지역이 교회로 인해 변화를 맞는 것.” 완도선교교회 김정두 목사(60)의 바람이다...
박남수 기자  |  2015-04-16 10:27
라인
이발에 면도까지 2천원, “그냥 봉사야”
고금면 회룡리는 조용하고 작은 마을이다. 한때 본교였던 초등학교도 이제 폐교 됐고 주민이라야 82세대가 전부다. 갈수록 인구는 줄어든다...
박남수 기자  |  2015-03-18 15:43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21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