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여백
완도 도의원 1선거구, 예측불허와 혈전 예상
2018 지방선거 완도 출마 예상자와 판세 분석
도의원 3월 2일, 군수·군의원 4월 1일6월13일 지방선거를 앞두고 전국적으로 예비후보군은 설 연휴(15~18일) 기간에 '밥상머리' 민심을 염두에 두고 나름 '얼굴알리기'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이달 말 양대 신협 이사장선거, 벌써부터 물밑 ‘후끈’
완도신협 김근수·조재덕 2파전. 제일신협 김광식·김동식·곽태식 3파전 양상
2014년과 2017년 임·직원들의 횡령사건이 터진 완도신협과 완도제일신협 이사장 선거가 이번 달 23일과 24일 각각 치러져 조합 개혁의 적임자로 누가 이사장으로 선출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완도신협과
임금님에게 특별 진상한 '약산 흑염소' 요리
[약산 특집 3]약산의 별미 '흑염소 요리'
흔히 '별미의 음식을 즐겨 찾는 것을 삶의 즐거움으로 하는 사람'을 식도락가(食道樂家)라고 하고, '맛있는 음식만 가려 먹는 취미를 가진 사람'을 미식가(美食家)라고 한다. 인생을 즐기는 의미를
신협 선거는 말그대로 신용을 뽑는 것이다
[완도 논단]김정호 본보 발행인
지난해 4월, 완도 A신협에서 횡령 사건이 일어났다. 횡령 당사자인 임원 A씨는 검찰조사 끝에 구속되고, 신협중앙회에선 A신협 이사장 정직 1개월, 과장 정직 3개월, 여직원들 감봉 1개월의 징계를 내렸다. 문제는 A신협이
새색시의 수줍음 '진달래의 고장' 첩첩섬중의 藥山을 만나다
[약산 특집 2]조약도 역사와가볼만한 '명소'
조약도와 조선왕실 이야기, 이름뿐인 조선왕실과 토지소작쟁의조약도는 멀고 먼 남도 끝에 있는 외딴 섬이지만, 뜻밖에 섬은 대대로 조선 왕실의 소유였다. 임진왜란 직후 선조의 계비 인목대비가 돈을 내 백성을 사서
넌, 눈으로 오지 않았다 '나의 붉은 심장'
[약산 특집 1]관산방조제, 노을빛에 물드는게 어찌 바다 뿐이겠는가
넌,눈으로 오지 않았다붉은 살이 되어오로지붉은심장을 향하여맹렬하게 날아 들었다피할 겨를도 없이눈 돌릴 새두 없이단숨에 붉은심장으로꽂혀 온 넌,혈관을 타고온몸으로 향하는 붉음의 환희그 순간부터였다나의
완도에 꽁꽁 얼음이 얼면
[겨울특집]겨울, 완도 그리고...
편집자 주>겨울이 와도 좀처럼 맹추위가 찾아오지 않는 완도에 혹독한 한파가 찾아와 가정용 수도는 물론 바다까지 꽁꽁 얼려 버렸다.주민들은 불편을 호소하는 가운데 어선들은 바닷물과 같이 얼어 어민들의 발 또한
내가 어떻게 당신을 사랑하게 되었을까요?
[나의 반쪽]박춘희 독자(양광용 재경향우회장 부인)
당신이 나에게 어떻게 왔을까?그건 마치 우주가 생겨날 때 처럼 왔다. 우리가 알고 있는 작은 물방울 하나가 터질 때 상상할 수 조차 없을 정도의 짧은 시간 안에빠르게 팽창되어 생겨난 우주처럼그렇게 사랑은 왔다.
완도신문, 열린 공간으로 <莞島 갱번> 운영
열린 완도 위한 내용, 완도군민 누구나 익명으로 지면에 게재 가능
갱번은 바닷가와 근접한 육지 공간을 이르는 사투리로써 자유 시민들이 자유롭게 토론을 벌였던 아고라(광장)를 완도적 의미에서 차용해 왔다. 아고라! 광장이란 이 말은 예로부터 생활의 중심지이자 문화의 중심지의
여백
여백
서을윤 부의장 "출마 권유 고사하겠다"
노화 구석지구 농경지 상습 침수피해 걱정 끝!
지방선거 출마예상자, 허궁회 신지번영회장 본사 방문
완도자연그대로 농법으로 안전한 먹거리 제공
완도사랑국화동호회 회원 모집
완도군수산업경영인연합회 김성효 회장 취임
양식어가 사료값 걱정 덜어준다
신지면 번영회 이황빈 회장 취임
여백
보길권역 최고의 명품어촌 테마 마을로 조성
완도군, 맞춤형 인구 늘리기 정책 추진
완도 자연그대로 유기농 부지화 출하
완도해경, 섬마을 뇌졸중 응급환자 긴급이송
장좌리 문재석 노인회장, 행복복지기금기탁
완도읍, 축산 농가와 소통하는 현장 행정 호평
완도군, 서울 SR 수서역에서 ‘전라도 방문의 해’ 홍보
완도군, 이용객 편의 편백숲 산림공원 정비 추진
완도만평
완도 만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000
완도농협 소안농협 노화농협 청산농협 완도소안수협 완도금일수협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편집규약 및 강령 등
59119) 전남 완도군 완도읍 개포리 1244-1번지  |  대표전화 : 061-555-2580  |  팩스 : 061-555-1888
등록번호 : 전남 다 00049  |  발행인 : 김정호  |  편집인 : 김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형진
Copyright © 2018 완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